Jump to content

다양한 능력을 쌓고 싶다면: 지금 내가 하고 있는 일이 지름길


사이시옷

963 views

Louis Litt Genius GIF by Suits

  • 세컨브레인 커뮤니티의 구요한님을 만난 이후의 일이다. 다양한 분야에서 프로급의 능력을 보이는 분을 만난것이 나에겐 신선한 충격이었다. 나는 넓고 얇은데 그분은 넓고 깊어보였으니. 내가 바라는 이상적인 모습을 가진 분이었다.

 

  • 그 후 얼마지나지 않아 신경과 선생님과 진료 겸 면담 시간이 있었다. 다양한 분야에 강점을 지닌 사람을 만났고 나도 그렇게 되고 싶다고 하니 선생님 왈.
  • '그런 사람들은 보통 자기의 업무와 관련된 곳으로 가지를 뻗어나가기 때문에 가능한거에요. 사이시옷씨처럼 업무와 관련되지 않은 분야까지 가지를 뻗으면 무리해서 몸이 뻗는거에요. 사이시옷씨와 같은 병을 앓고 있는 저 같은 경우도 신경과와 관련된 업무 외에 가지를 뻗어나가지 않아요. 그렇게 하다간 제 몸이 못버티거든요. 아니 이병을 앓던 말던 보통 사람들도 힘들거에요. '
  • 듣고보니 일리가 있다. 요한님이든 내가 닮고 싶은 키님이든 자신이 하고 있는 일을 바탕으로 가지를 뻗어나간것으로 보이니까.

hourglass-620397.thumb.jpg.a4a0a2e5f3e3142673d6a10411f4ce16.jpg

  • 우리의 삶은 유한하다. 사람이 태어난 후 80세까지 주어진 시간은 4000주밖에 없다. 1만 시간의 법칙에 따라 업무외의 일에 전문성을 쌓는다면, 일주일에 5시간 시간을 내서 노력해도 무려 800주나 걸린다. 15년이다. 하지만 하고 있는 일과 연계되면 1주일에 40시간이 확보되어 250주면 완성이 된다. 약 5년이면 되는 것이다.

 

  • 가장 이상적인 것은 내가 몰입할 수 있고 좋아하는 일을 직업으로 삼는 것이지만 대부분은 그런 행운을 누리지 못한다. 그리고 하고 싶은 일을 하기 위해 떠날 수 있는 상황도 안된다.
  • 그러므로 자신이 하고 있는 일 속에서 내게 맞는 분야를 찾아내 전문성을 쌓는 것이 가장 현실적인 방법이 아닐까 생각한다.

routes.png.0246c1cf2325beb3c81ecee7b7598139.png

  • 지금 하고 있는 일을 조금만 더 살펴본다. 지금 일을 바탕으로 쌓을 수 있는 전문성은 무엇일까? 또 이 일을 바탕으로 뻗어나갈 수 있는 길과 전문성은 무엇이 있을까?
  • 그리고 또 다시 결심한다. 지금 내가 하고있는 일을 정성껏 하기로. 실력의 갱도를 파고 내려가다보면 다른 길도 만날 수 있지 않을까.
  • Like 4

5 Comments


Recommended Comments

  • Administrators

저는 개인적으로 많은 분들이 실제 자신의 가치와 가능성을 낮게 본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는데요.

저는 이걸 깨기 위해서는 다른 사람들과 많은 얘기를 해보는게 중요한거 같아요.

내가 가진 1이 다른 사람이 볼 땐 100이 되는 경우가 종종 있거든요.

문제는 그게 당연하다시피 한거라 스스로는 계속 1이라고 생각한다는거죠.

저는 @사이시옷 선생님도 대단한 분이라 생각합니다. 다만, 내가 가진 1들을 과소평가하거나 또는 어떻게 연결해서 100 아니 1000으로 만들지 아직 아이디어가 없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해요.

그러니, 우선 다른 분야의 사람들을 만나 그들의 얘기만 듣는게 아니라 자신의 얘기를 한번 해보세요. 그러다보면, 나한테는 당연했던게 강점이고 장점이라는걸 알게 되는 부분들이 생길텐데, 저는 거기에서부터 시작하시길 권해드려요.

그냥 무작정 갱도를 파 내려가는것도 좋아요. 그치만 방향성을 잡고 파 내려가는걸 추천드려요!

우리 모두 화이팅해요!

 

  • Like 3
Link to comment
  • VIP Members
17 hours ago, Key said:

저는 개인적으로 많은 분들이 실제 자신의 가치와 가능성을 낮게 본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는데요.

저는 이걸 깨기 위해서는 다른 사람들과 많은 얘기를 해보는게 중요한거 같아요.

내가 가진 1이 다른 사람이 볼 땐 100이 되는 경우가 종종 있거든요.

문제는 그게 당연하다시피 한거라 스스로는 계속 1이라고 생각한다는거죠.

저는 @사이시옷 선생님도 대단한 분이라 생각합니다. 다만, 내가 가진 1들을 과소평가하거나 또는 어떻게 연결해서 100 아니 1000으로 만들지 아직 아이디어가 없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해요.

그러니, 우선 다른 분야의 사람들을 만나 그들의 얘기만 듣는게 아니라 자신의 얘기를 한번 해보세요. 그러다보면, 나한테는 당연했던게 강점이고 장점이라는걸 알게 되는 부분들이 생길텐데, 저는 거기에서부터 시작하시길 권해드려요.

그냥 무작정 갱도를 파 내려가는것도 좋아요. 그치만 방향성을 잡고 파 내려가는걸 추천드려요!

우리 모두 화이팅해요!

 

늘 좋은 조언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키님!

세컨드 브레인 모임을 통해 다른 분들께 많은 것을 배우는 동시에 제가 가진 장점을 하나씩 파악하는 즐거움 속에 살고 있는 요즘입니다.

저의 강점을 찾고 그것을 발전시키는 방법을 구성원 역설계를 통해 하나씩 이루어 나가겠습니다. 😄 

  • Like 3
Link to comment
  • Administrators

앗 저도 여러 선생님들 역설계를 해서 부지런히 쫒아가고 있는데, 저랑 같으시군요! 우리끼리 서로 공유합시다. 크하하핫

Season 4 Deal GIF by Parks and Recreation

  • Like 1
Link to comment

우리의 삶이 유한하다. 동의합니다.

'우리는 죽음으로 향한다.'는 말도 있고요.

'나는 오늘도 죽어간다'
전 이렇게도 표현합니다. 

'유한'이란 단어를 잘 느끼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언어의 감각이 뛰어난 분들은 어떻게 느끼는지가 늘 궁금합니다.

 

  • Like 1
Link to comment
  • Administrators
2 hours ago, 달나라 said:

'유한'이란 단어를 잘 느끼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생각해보니 저도 그러내요.

유한하다라는 생각을 평소 잘 하지 못하는거 같아요.

유한한 삶에서 의미있는 삶을 살고 싶단 생각이 부쩍 많이 드는 요즘인거 같아요.

Link to comment

Create an account or sign in to comment

You need to be a member in order to leave a comment

Create an account

Sign up for a new account in our community. It's easy!

Register a new account

Sign in

Already have an account? Sign in here.

Sign In Now
  • Tell a friend

    Love beTITAN 타이탄 되기 커뮤니티? Tell a friend!
×
×
  • Create N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