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mp to content

소소하게라도 의미 있는 일을 (꾸준히) 하는 사람이 결국 이긴다.


Key

26,132 views

온라인 쇼핑몰 플랫폼인 라쿠텐안에는 수많은 스토어가 입점해 있다. 그 가운데 인기 있는 가게들을 분석해보니 3가지 특징이 있었다.

첫번째 특징은, 나만의 고집이 있다는 점이었다. 고객들은 해당 스토어 사장님에게 독특한 개성과 원칙이 있다고 느끼더라. 고객들은 주인의 집념과 고집을 엿보면서 이 가게 물건은 왠지 사고 싶다고 생각하게 되는거 같다. 

두번째 특징은, 고객과의 약속은 반드시 지킨다는 사명감을 가지고 있는 스토어들이다. 고객들은 해당 스토어는 일을 허투로 하지 않는다고 느끼게 되는데 처음 단순한 관심이 무한한 신뢰로 바뀌게 되는거 같다.

세번째 특징은, 작은 실패 등 고객에게 스스로 가진 약점을 드러내는 곳들이다. 주인이 자신의 약점과 실패를 드러내는 순간, 고객과 주인은 같은 프로세스를 걷는 동료로 관계가 전환된다. 고객들은 이 가게의 약점을 보완해주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물건에 대한 애정을 뛰어 넘어 인간적인 관계성이 쌓이는 것

이것이야말로 진정한 프로세스 이코노미이다.

기술 개발에 목숨을 걸거나 가격 경쟁에 지나치게 몰두하기 보다는 소소하게라도 의미 있는 일을 (꾸준히) 하는 사람이 결국 이긴다.

- 프로세스 이코노미, 오바라 가즈히로

 

+

 

1. 3가지 특징들을 정리하면, 개성, 진정성, 투명성 정도가 아닐까 싶다.

2. 이 외에도 고객과의 관계를 만들어 나가는 방법은 더 많이 있을꺼 같다.

3. 앞으로 더욱 세분화되는 취향의 시대에서 공산품의 시대는 사실 이미 저물었다.

 

+

 

1. 인간 관계도 비슷하단 생각이 들었다.

2. 당신을 정말 사랑하는 사람은 당신이 어느날 짠 하고 성공하는 걸 보고 싶은게 아니다.

3. 성공의 여정에서 신뢰를 보내고 응원을 하고 당신의 성장을 보고 싶어한다.

4. 프로세스 이코노미, 스토리 이코노미, 신뢰 이코노미 등 여러가지 방법론과 철학에 대해 생각이 많다.

  • Like 4

1 Comment


Recommended Comments

Create an account or sign in to comment

You need to be a member in order to leave a comment

Create an account

Sign up for a new account in our community. It's easy!

Register a new account

Sign in

Already have an account? Sign in here.

Sign In Now
  • Tell a friend

    Love beTITAN 타이탄 되기 커뮤니티? Tell a friend!
×
×
  • Create N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