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mp to content

눈 가리고 아웅아웅


사이시옷

3,066 views

1.thumb.jpeg.c9ec12da6c85fd65bcd0caf7dfd82818.jpeg

우리집 고양이 꾸끼는 덩치는 너덧살 아이 같고 꼴에 노르웨이숲 품종이라고 멋진 얼굴을 가지고 있지만 이곳 저곳 사람이건 물건이건 넉살 좋게 치대며 다니는 고양이다. 정말 웃긴건 사고를 치다가 내 손에 목덜미를 잡혀 혼날 때면 눈을 게슴츠레 뜨고 입을 앙 다문 상태로 가만히 있는다. 마치 자기 눈에 안보이면 집사인 나도 사라질거라 믿는 양.

17개월 내 아들도 그렇다. "꼭꼭 숨어라"를 외치면 어디 들어가서 숨는 것이 아니라 제자리에 서서 앙증맞은 두 손으로 눈을 가린다. 자기에게 안보이면 남에게도 안보인다 굳게 믿고 있다. 그래서 나는 완벽하게 숨은(?) 아들에게 "우리 애기 어디 있니?"를 외치곤 한다.

 

2.jpeg.68c15137d8d2d4d67569780587a599a2.jpeg


나도 그랬다. 그것도 초등학교 6학년 때. 연좌제로 단체 반성문을 쓰는게 분해서 반성문이 아닌 성토문을 썼던 것이 발단이었다. 반 아이들은 1시간 넘게 자리에 꼼짝 못하고 앉아 담임 선생님이 나를 욕하며 소리 지르는 모습을 보아야 했다. 난 자리에 앉아 고개를 숙인 상태로 계속 욕을 먹다가 고개를 들었다. 그리고 눈을 살짝 감아보았다. 담임은 내 버르장머리 없음을 이제 부모님에게서 찾기 시작 했지만 눈을 감으니 한층 나았다. 내가 지금 겪고 있는 일이 아무 상관 없게 느껴졌다. 곧 아무것도 느끼지 않는 편안한 상태가 되었다.

 

3.png.2a1c7259e5ef3b44232c90f3453ee26e.png


오늘 업무를 하다 팀원이 눈 가리고 아웅하는 모습을 보았다. 얄팍한 말로 순간을 모면하려는 모습이 웃기기도 하지만 이내 화가 났다. 그러다 문득 내 초등학교 때가 생각나자 조금은 마음 한 구석이 저려왔다. 고양이든, 아기든, 초등학교 6학년이든, 어른이든 어쨌든 숨어버리고 도망치고 싶을 때가 있을 테니까. 그것이 자기 눈을 가리는 아웅아웅일지라도.

 

21. 1. 15.

Edited by 사이시옷

  • Like 4

6 Comments


Recommended Comments

  • Administrators

아핫! 이 글을 읽으며 @사이시옷님의 글이 왜 잘 읽히면서 즐거운지 조금은 들여다본거 같아요.

구성이 있내요!

하나의 주제를 여러 얘기들로 묶으시내요.

꾸끼 > 아이 > 자신의 어렸을 때 > 현재 성인

그래서 짧은 문장이지만 한 호흡은 긴 문장들을 읽어 내려가기도 편하고, 글을 읽으면서 장면들도 상상이 되고 

문득 좋은 글은 이렇게 잘 읽히는 글이어야 하는데 하는 생각을 해봤습니다.

+

제 20대와 30대는 못난 머리로 제 한계를 늘 도전하는 시간들이었던거 같아요.

숨고 싶었던 때도 많았던거 같아요.

그럴때마다, 그래도 늘 바른 길을 택하려고 노력했던거 같아요.

그래서 척을 지거나 오해를 사는 경우도 있었지만, 나중에 진심은 통한다는걸 깨닫는 일들이 많았던거 같아요.

겁이 날 때 이 노래를 많이 들었던거 같아요 : )

좋은글 늘 감사합니다. : ) 이 공간을 반짝 반짝 채워주셔서 감사합니다.

 

  • Like 2
  • Haha 1
Link to comment
  • VIP Members
19 hours ago, Key said:

제 20대와 30대는 못난 머리로 제 한계를 늘 도전하는 시간들이었던거 같아요.

제가 생각했을땐 키님은 늘 반짝반짝 빛나는 천재 코리안이었을 것 같았는데 쉽지 않으셨나보군요.

이 글을 옮기면서 저도 키님과 같은 생각을 했답니다.
'아.. 내가 하고 싶은 이야기를 하기 위해서 이런 저런 개인 에피소드를 들고 오는구나.'라고요.

저 당시 글을 썼을 때의 고민도 그대로 떠올랐습니다.
1. 하고 싶은 이야기는 결국 짧은데 어떻게 풍성하게 만들까? -> 이런 저런 사례를 고민해보자
2. 여러 사례를 어떻게 연결할까? -> 동물, 아기(가벼운것), 초등학생때의 나(곤란한것), 현실(성인이자 타인)의 대조적인 모습과 공통적인 모습의 결합

저는 비유와 대조 그리고 개인적인 사례를 쓰는 것을 선호합니다. 아무리 어려운 내용이라도 누구든지 쉽게 읽은 수 있는 글을 쓰는게 목표에요.
특히 어떤 개념에 대해 제 설명을 듣고 쉽게 이해했는데, 나중에 다른 곳에서 그 개념을 만났을때 '아.. 진짜 사이시옷님이 쉽게 잘 설명해 주셨구나'라는 말을 들으면 기분이 정말 좋을 것 같습니다.

Edited by 사이시옷
  • Like 3
Link to comment
  • Administrators
4 hours ago, 사이시옷 said:

제가 생각했을땐 키님은 늘 반짝반짝 빛나는 천재 코리안이었을 것 같았는데 쉽지 않으셨나보군요.

그렇게 보여지려 노력했을 뿐, 사실은 겁먹은 아시안이었죠.

4 hours ago, 사이시옷 said:

저는 비유와 대조 그리고 개인적인 사례를 쓰는 것을 선호합니다. 아무리 어려운 내용이라도 누구든지 쉽게 읽은 수 있는 글을 쓰는게 목표에요.
특히 어떤 개념에 대해 제 설명을 듣고 쉽게 이해했는데, 나중에 다른 곳에서 그 개념을 만났을때 '아.. 진짜 사이시옷님이 쉽게 잘 설명해 주셨구나'라는 말을 들으면 기분이 정말 좋을 것 같습니다.

네 글을 읽으면서 정말 그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글을 쉽게 쓴다는건 정말! 엄청난 재능이예요! 우리는 알잖아요. 내가 잘 모를 때, 절대 쉽게 설명할 수 없다는걸요.

글을 읽으며 몰랐던 매력을 많이 느꼈습니다.

저는 열심히 연습중인데, 여전히 긴 글 쓰는건 어려움을 많이 느끼고 있습니다.

그래도 이제 조금씩 긴 글 쓰기를 조금씩 도전해보려고요.

블로그에 작성한 글들을 다시 정리해서 다시 써볼 계획이예요 >.< 이힛

  • Like 3
Link to comment
  • VIP Members
14 hours ago, Key said:

그렇게 보여지려 노력했을 뿐, 사실은 겁먹은 아시안이었죠.

네 글을 읽으면서 정말 그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글을 쉽게 쓴다는건 정말! 엄청난 재능이예요! 우리는 알잖아요. 내가 잘 모를 때, 절대 쉽게 설명할 수 없다는걸요.

글을 읽으며 몰랐던 매력을 많이 느꼈습니다.

저는 열심히 연습중인데, 여전히 긴 글 쓰는건 어려움을 많이 느끼고 있습니다.

그래도 이제 조금씩 긴 글 쓰기를 조금씩 도전해보려고요.

블로그에 작성한 글들을 다시 정리해서 다시 써볼 계획이예요 >.< 이힛

@Key님의 글이 매력이 있다고 느끼는 것이 있는데요.

보통 전문가들은 중간중간 설명을 빼놓는다고 하잖아요? 그런것이 안보입니다. 생각의 흐름이 매끄럽고 이해하기 쉽습니다.

제 글은 '표현'을 중시하는 쉬움이라면 키님 글은 '흐름'을 중시하는 쉬움이 있는것 같아요.

강점이 분명하게 드러나는 글쓰기라 생각하고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 Like 4
Link to comment
  • VIP Members
21 hours ago, 사이시옷 said:

동물, 아기(가벼운것)

설계된 글도, 그 속에 고양이도, 아이도, 글 속 아이디어도 너무 빛나네요! 🤩

  • Like 3
Link to comment
  • Administrators
16 hours ago, 사이시옷 said:

@Key님의 글이 매력이 있다고 느끼는 것이 있는데요.

보통 전문가들은 중간중간 설명을 빼놓는다고 하잖아요? 그런것이 안보입니다. 생각의 흐름이 매끄럽고 이해하기 쉽습니다.

제 글은 '표현'을 중시하는 쉬움이라면 키님 글은 '흐름'을 중시하는 쉬움이 있는것 같아요.

강점이 분명하게 드러나는 글쓰기라 생각하고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어쩌면, 전문가가 아니어서 그런거 같아요. 아직 부지런히 연습중이고, 이제 슬슬 글 쓰기 방식을 연결된 글 방식으로 바꿔보는 것도 해보려고요.

글을 읽고 생각을 하고 제 생각을 연결하는 과정은 정말 훌룡한 글쓰기 연습 방법인거 같아요. >.<

우리 함께 배워요 : )

그래도 칭찬을 들으면 늘 기분이 참 좋아집니다!

  • Like 2
Link to comment

Create an account or sign in to comment

You need to be a member in order to leave a comment

Create an account

Sign up for a new account in our community. It's easy!

Register a new account

Sign in

Already have an account? Sign in here.

Sign In Now
  • Tell a friend

    Love beTITAN 타이탄 되기 커뮤니티? Tell a friend!
×
×
  • Create New...